임창정, 수영장 딸린 제주도 집 공개…"분양받았다…정말 싸다"

입력 2018.09.21 09:24

[스포츠조선 남재륜 기자]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임창정이 제주도 집을 공개했다.
지난 20일 밤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의 '해투동:우유남녀 특집'에는 '우월한 유전자'를 자랑하는 임창정-서유정-박은혜-우주소녀 보나-NCT 루카스가 출연했다.
임창정의 제주도 집은 수영장까지 갖추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이에 대해 그는 "분양받은 집"이라며 "12채가 수영장을 같이 쓰는데 우리 집에 있다"고 설명했다. 박은혜가 "아 저기구나! 되게 좋은덴데?"라고 하자 임창정은 "되게 싸"라며 "베리 칩"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임창정은 제주도에서의 삶에 만족하고 있었다. "제주도로 간 지 1년 정도 됐다. 서울에서 일을 몰아서 하고 스케줄 소화 후에 저녁 비행기로 퇴근한다. 불편할 거 같지만 실제로는 안 그렇다. 행복 지수가 높아졌다"고 말했다. "서울에 오면 일을 해야 하는데 제주도에는 일이 없어 거의 논다"며 미소를 지었다.
이어 임창정은 제주도에 사는 이효리, 이정, 이재훈, 탁재훈, 윤진서 등의 연예인을 언급하며 "근데 다들 이효리만 알고 있다. 우리 애들도 이효리를 보고 싶어 한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효리 씨가 많이 돌아다녀서 한 번쯤은 만날 것 같았는데 1년 동안 못 봤다"고 덧붙였다.
sjr@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