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대100' 문천식 "승무원 아내, 첫눈에 반해…미니홈피로 자소서 제출"

입력 2018.08.13 15:27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KBS '1 대 100'에 출연한 개그맨 문천식이 첫 눈에 반한 아내와의 결혼 스토리를 공개해 화제다.
이는 KBS 2TV 퀴즈프로그램 '1 대 100'에서 언급한 것으로, 이날 MC가 "첫눈에 반해서 결혼했다고 들었는데, 아내와 어떻게 만났나?" 질문하자 문천식은 "비행기에서 너무 예쁜 승무원을 보고 한 눈에 반했다. 그녀의 명찰을 봤던 기억을 토대로 미니홈피 검색을 했다. 얼추 80~85년생이라고 생각하고 찾아봤는데, 아무리 봐도 안 나오는 거다. 손유리, 손유라... 한참을 찾다가 전 세계를 돌아다닌 사진을 올려놓은 사람을 찾았다. 이 사람은 승무원이다 싶어서 쪽지를 보냈다"며 첫 눈에 반한 아내를 찾기 위해 노력했던 과정을 설명했다.
이어 문천식은 "오늘 비행기를 탔던 문천식이다. 직업은 개그맨이고, 이런 가치관으로 살고 있다며 자소서(자기소개서)를 쪽지 3통에 걸쳐서 보냈다. 그랬더니 3일 후에 연락이 왔다. 차 마시고, 밥 먹고, 손잡다가 그렇게 됐다"며 당시 아내에게 보냈던 쪽지 내용을 공개하기도 했다.
한편, KBS '1 대 100'의 또 다른 게스트로는 배우 김응수가 출연해 5천만 원의 상금에 도전하며 100인과 경쟁했다. 과연 문천식은 5천만 원의 주인공이 될 수 있을지! 문천식이 도전한 KBS '1 대 100'은 8월 14일, 화요일 밤 8시 55분에 KBS 2TV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lunarfly@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