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이닝 퍼펙트’ 오승환, 14경기 연속 무실점 행진(1보)

  • OSEN
    입력 2018.08.08 09:59


    [OSEN=서정환 기자] 오승환(36)이 14경기 연속 무실점 행진을 이어갔다. 

    오승환은 7일(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에 위치한 홈구장 쿠어스 필드에서 개최된 ‘2018시즌 메이저리그’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전 2-0으로 앞선 8회 등판해 1이닝을 1삼진 무실점으로 깔끔하게 막았다. 오승환의 평균자책점은 2.38로 낮아졌다.

    두 팀은 4회까지 무득점으로 팽팽하게 맞섰다. 5회말 콜로라도는 놀란 아레나도와 트레버 스토리의 연속 안타로 기회를 잡았다. 제라도 파라의 땅볼에 2루수 조쉬 해리슨이 실책을 범했다. 그 사이 아레나도가 홈인해 선취점을 뽑았다.

    콜로라도가 1사 1,2루로 기회를 잡은 가운데 이안 데스몬드가 타석에 들어섰다. 그 때 갑자기 구장에 비가 억수같이 쏟아졌다. 심판이 즉시 우천중단을 선언했다. 콜로라도 구단에서 방수포를 깔고 대기했다. 콜로라도가 대량득점 기회를 잡은 가운데 아쉽게 맥이 끊겼다.

    경기는 약 15분 정도 중단된 후 재개됐다. 콜로라도는 크리스 라테타의 1타점 희생타로 한 점을 추가했다.

    오승환은 2-0으로 앞선 8회 등판했다. 첫 타자 아담 프레지어를 뜬공으로 처리한 오승환은 코리 딕커슨을 헛스윙 삼진으로 잡았다. 오승환은 스탈링 마르테까지 우익수 뜬공으로 잡아 퍼펙트로 이닝을 마쳤다. / jasonseo34@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