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살래요' 황동주, 딸 서연우 만나자 눈물 "아빠가 미안해"

입력 2018.07.14 20:52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같이 살래요' 황동주가 딸 서연우와 만났다.
14일 방송된 KBS 2TV '같이 살래요'에서는 박효섭(유동근)을 찾아가는 채성운(황동주)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채성운은 박효섭의 가게로 찾아갔다.
당황한 박효섭. 그는 "아직도 우리가 우습게 보이느냐"고 소리쳤다.
채성운은 "유하가 은수(서연우)와 만나지 못하게 하고 있다"라며 "은수한테 나쁜 아버지로 남고 싶지 않다. 해준 게 없어서 미안해서 눈에 밟힌다. 은수가 아빠한테 버려졌다는 상처주고 싶지 않다"고 사정했다.
박효섭은 "당장 나가"라고 목소리를 높였고, 채성운은 문을 나섰다.
그때 은수는 이미연(장미희)와 함께 박효섭의 가게로 향햤고, 은수는 채성운을 보자 "아빠"라고 달려가 품에 안겼다.
이후 채성운은 "아빠가 미안해"라며 눈물을 글썽 였다.
anjee85@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