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블레스유' 김숙, '맛녀석'에 도전장 "최화정이면 충분"

입력 2018.07.12 21:32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밥블레스유' 김숙이 '맛있는 녀석들'에게 도전장을 던졌다.
12일 밤 방송된 올리브 '밥블레스유'에서는 송은이, 김숙이 사무실 이사를 기념해 최화정, 이영자와 함께 옥상파티를 여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네 사람은 음식 얘기를 하던 중 '맛있는 녀석들'에 대해 언급했다. 이에 최화정은 "한 판 붙자 그래"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최화정의 말이 끝나기가 무섭게 김숙은 '맛있는 녀석들'에게 도전장을 던졌다. 김숙은 "유민상, 문세윤, 김준현, 김민경 딱 기다려라. 우린 화정 언니 한 명이면 충분하다. 영자 언니까지도 안 간다"며 의지를 불태웠다.
supremez@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