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채윤, 맥콜-용평리조트오픈 우승…생애 첫 승 신고

  • 뉴시스
    입력 2018.07.01 22:53

    박채윤 칩샷
    박채윤(24)이 생애 첫 우승을 신고했다.

    박채윤은 1일 강원도 평창 버치힐 골프클럽(파 72)에서 열린 한국여자골프(KLPGA) 투어 맥콜-용평리조트오픈 With SBS골프(총상금 6억원) 3라운드에서 3언더파 69타를 기록했다.

    3번홀에서 더블보기를 범한 박채윤은 우승권에서 멀어지는 듯 보였지만, 이후 버디 기회를 놓치지 않으면서 격차를 좁혔다. 17, 18번 홀에서 놀라운 집중력을 선보이며 버디를 잡아내 최종합계 13언더파 203타를 기록했다.

    박채윤은 김혜진(22), 조정민(24), 한진선(21)과 연장 승부를 펼쳤다.승부는 연장 첫 홀에서 갈렸다. 박채윤만 버디 퍼트에 성공했을 뿐, 나머지 선수들은 모두 파를 기록했다.

    박채윤은 생애 첫 KLPGA 투어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2015년부터 LPGA 투어 무대에서 활약한 박채윤은 2015년 5월 NH투자증권 레이디스 챔피언십에서 거둔 준우승이 최고의 성적이었다.

    연장전에서 패한 김혜진, 조정민, 한진선은 공동 2위에 이름을 올렸고, 김지현(27)은 최종합계 12언더파 204타로 단독 5위에 올랐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