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빡구' 윤성호는 없다"…3개월만에 16kg 감량 다이어트 성공

입력 2018.06.15 13:54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개그맨 윤성호가 다이어트에 성공한 모습을 공개했다.
15일 윤성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3개월 동안의 다이어트가 드디어 끝! 86kg 시작해서 마지막에 70kg! 몸이 안 좋아서 의사 선생님이 운동하지 말라고 했는데…"라며, "비록 완벽한 몸매는 아니더라도 그래도 내가 도전에 성공했다는게 자랑스럽다. 2년 동안 중국어 도전, 3개월 동안 다이어트 도전. 이제 치맥 먹으면서 마음 편히 월드컵 봐야지. 월드컵 응원하려고 가슴에 파이팅코리아라고 새겼다"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한 사진은 놀라운 변화로 시선을 사로 잡는다. 윤성호의 동그랗던 배는 식스팩이 보일 정도의 근육으로 바뀌었으며, 군살 없는 슬림하고 탄탄한 모습이 됐다.
한편 KBS '개그콘서트'에서 '빡구' 캐릭터로 인기를 끌었던 윤성호는 2년 전 중국으로 유학을 떠났다. 현재는 중화TV '으라차차 차이나' 에 출연하는 등 중국과 한국을 오가며 활동 중이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