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섭 광주시장 당선인, "혁신위 구성하겠다"

입력 2018.06.14 11:07 | 수정 2018.06.14 11:10

권경안 기자 이용섭 광주시장 당선인은 "최고 득표율로 당선시켜 주신 뜻은 광주발전을 기원하는 시민의 염원"이라고 말했다. 그는 "자만하지 않고, 초심으로, 낮은 자세로 결초보은하겠다"고 말했다.
위원장에 김윤수 전 전남대총장 임명
현안해법 모색, 취임후 일자리위 설치
광주광역시=권경안 기자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당선인은 14일 “인수위원회인 광주혁신위원회를 구성하겠다”고 밝혔다.

이 당선인은 이날 오전 광주시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혁신위는 광주가 나아가야 할 그랜드 비전과 조속히 해결되어야 할 현안과제의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데 중점을 두고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혁신위 위원장에 김윤수 전 전남대총장을 임명했다.

이 당선인은 “위원장은 광주의 에너지를 하나로 통합해야 하고, 변화의 시대에 맞게 혁신성을 겸비해햐 한다”며 “그런 관점에서 김 위원장은 지역사회의 통합에 기여할 수 있고, 혁신성까지 갖추고 있는 분”이라고 말했다.

혁신위는 시민주권위, 일자리·경제위, 문화·관광·체육위, 복지·여성위, 환경·교통·안전위, 도시재생위, 민주·인권·평화위 등 7개 분과위로 구성된다고 그는 말했다.

그는 “혁신위는 단순한 업무 인수인계활동에서 벗어나 도시철도 2호선, 군공항이전 등 현안에 대해 혁신위원들과 시청 공직자들 간의 치열한 논의와 협의를 통해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데에 집중할 것”이라며 “이러한 논의를 바탕으로 시장에 취임하면 빠른 시일내에 현안문제에 대한 해법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정신적 가치와 물질적 부가 함께 하는 정의로운 평화로운 광주를 꿈꾼다”며 “이를 위해 시장 직속으로 일자리 위원회를 설치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또 “정책의 일관성이 중요하다”며 “(현 시장체제에서 추진하는 업무가) 문제가 없는 한 계속 추진하며, 보완하고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와 함께 광주와 전남의 상생통합경제권 구축, 능력에 따른 적재적소의 인사원칙, 공정하고 청렴한 공직자상의 구현 등 시정운영상의 원칙도 밝혔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