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비서가 왜 그럴까' 측 "박민영 퇴사, 박서준 가슴 떨린 유쾌한 반격 전개"

입력 2018.06.07 13:04

첫 방송부터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이 '박민영 공략하기'에 나선다.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연출 박준화/ 극본 정은영/ 제작 본팩토리, 스튜디오드래곤)는 재력, 얼굴, 수완까지 모든 것을 다 갖췄지만 자기애로 똘똘 뭉친 '나르시시스트 부회장' 이영준(박서준 분)과 그를 완벽하게 보좌해온 '비서계 레전드' 김미소(박민영 분)의 퇴사밀당로맨스로, 지난 6일 첫 방송 후 여심을 들썩이게 만들었다.
1회 엔딩을 장식한 이영준의 뜬금 돌직구 프러포즈는 김미소와 시청자들을 모두 심쿵하게 만들며 앞으로의 전개를 더욱 궁금케 만든 상황. 그런 가운데, 김미소 마음 공략에 나선 이영준의 모습이 공개돼 호기심을 자극한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다정다감한 이영준의 모습이 담겨 있다. 포크에 음식 찍어 건네는 모습부터 그윽한 멜로 눈빛으로 누군가를 응시하는 모습, 이어 타인을 향해 활짝 웃으며 따뜻한 눈빛을 보내는 모습까지 포착된 것.
이는 김미소의 마음을 공략하기 위해 자신의 매력을 어필 중인 이영준. 우주 최강 나르시시스트인 그가 이렇게까지 자신의 매력을 김미소에게 전하려는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증이 높아진다. 특히 선 프러포즈 후 다정매력을 쏟아내는 이영준의 모습이 본격적인 '퇴사밀당로맨스'의 신호탄을 쏘아 올려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김비서가 왜 그럴까' 제작진은 "2회에서는 박민영의 퇴사 이유를 알게 된 박서준의 가슴 떨리고 유쾌한 반격이 펼쳐진다"라며 "오늘 팔색조 매력을 뽐내는 박서준을 만날 수 있을 테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조회수 5천만뷰를 기록한 동명의 인기 웹소설을 원작으로 하며, 해당 소설 기반의 웹툰 또한 누적조회수 2억뷰와 구독자 500만명을 돌파하며 큰 인기를 누리고 있다. 오늘(7일) 밤 9시 30분 2회가 방송된다. 김성원 기자 newsme@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