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이명희, 직원 폭행 혐의로 28일 소환

조선일보
  • 김수경 기자
    입력 2018.05.22 03:01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아내 이명희 일우재단 이사장이 경찰에 소환된다. 서울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이 이사장을 오는 28일 오전 10시에 소환해 조사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이 이사장은 2014년 그랜드하얏트인천호텔 증축 공사장 직원과 자택 리모델링 작업자 등에게 폭언·폭행을 한 혐의로 입건돼 조사를 받아왔다. 경찰은 "피해자 10여명을 조사하던 중 이 이사장의 폭행으로 상처를 입은 피해자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