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도 있었어"...'하룻밤만' 박항서, 공황 장애 이상민에 깜짝 공개

입력 2018.05.15 07:59

박항서 감독의 깜짝 발언에 이상민이 놀랐다.
15일 방송될 KBS 2TV 예능 프로그램 '하룻밤만 재워줘'(박덕선, 김정우 PD, 장희정 작가)는 이상민 조재윤의 베트남편 첫 번째 이야기로 베트남의 국민영웅 박항서 감독과의 만남이 그려진다.
박항서 감독은 이상민과 조재윤을 만나기 위해 공항까지 마중 나왔지만, 사람들이 몰려들어 제대로 인사조차 나눌 수 없었다. 이에 박항서 감독은 두 사람을 데리고 공항 커피숍으로 이동해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대화를 나눴다.
공개 된 사진 속 이상민은 예상치 못했던 박항서 감독의 말에 깜짝 놀라 멍하니 바라보고 있고,박항서 감독은 짐작했던 반응인 듯 여유로운 미소를 띠고 마주보고 있다.
이상민은 박항서 감독에게 양해를 구한 후 약을 복용했다. 박항서 감독은 농담 삼아 "비타민 아냐?"라며 웃었고, 이상민은 공황 장애로 약을 먹고 있음을 털어놨다. 이상민을 가만히 바라보던 박항서 감독은 "나도 있었어"라고 말했고, 이상민과 조재윤은 매우 놀랐다.
조재윤은 "감독님과 상민이 형이 지나온 시간이 기가 막히게 타이밍이 맞는 거예요"라며 두 사람의 특별한 인연을 강조했고, 그들이 걸어온 가시밭길을 안타까워했다.
박항서 감독은 자신처럼 힘든 시간을 지나 다시 재도약한 이상민에게 진심을 담아 조언했고, 이상민은 경청하고 공감했다. 둘의 대화를 듣고 있던 조재윤은 "기쁜데 왜 눈물이 나려고 하지"라고 말했다고 한다.
조재윤의 마음을 울컥하게 한 이상민과 박항서 감독의 대화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박항서 감독과 이상민의 동병상련의 아픔이 공개될 '하룻밤만 재워줘' 베트남편은 오늘(15일) 밤 11시 10분 KBS 2TV를 통해 방송된다. 김성원 기자 newsme@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