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빙포인트] 무뎌진 면도날, 청바지에 쓱쓱

조선일보
입력 2018.04.27 03:01

청바지에 날이 무뎌진 면도기를 문지르면 면도날의 수명을 다시 늘릴 수 있다. 먼지나 수염 조각, 각질 등이 떨어져 나가기 때문이다.

[리빙포인트] 무뎌진 면도날, 청바지에 쓱쓱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