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김민서, 5월 동갑내기 일반인과 결혼…"1년 열애 결실"

입력 2018.04.23 10:46

[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 배우 김민서가 5월의 신부가 된다.
23일 김민서의 소속사 플라이업엔터테인먼트 측은 보도자료를 통해 김민서의 결혼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는 "배우 김민서 씨는 오는 5월 서울 모처에서 동갑내기 일반인과 백년가약을 맺는다. 1년 여 간 서로를 향한 신뢰와 사랑을 쌓아온 끝에 결혼이라는 아름다운 결실을 맺게 되었으며, 예식은 양가 가족 및 친지들을 모시고 조용히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다"며 "앞으로 한 가정을 이루어 새 출발을 앞둔 두 사람의 앞날에 따뜻한 축복과 응원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2008년 SBS '사랑해'로 데뷔한 김민서는 여러 드라마를 통해 활발 활동했다. 지난 해에는 '아임쏘리 강남구' '마녀의 법정' 등에 출연하며 활약했다.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플라이업 엔터테인먼트 입니다.
배우 김민서 씨와 관련하여 기쁜 소식을 전해드리려 합니다.
배우 김민서 씨는 오는 5월 서울 모처에서 동갑내기 일반인과 백년가약을 맺습니다.
1년 여 간 서로를 향한 신뢰와 사랑을 쌓아온 끝에 결혼이라는 아름다운 결실을 맺게 되었으며,
예식은 양가 가족 및 친지들을 모시고 조용히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입니다.
양가 가족들을 배려해 올 초부터 조용히 준비해 온 탓에 결혼소식을 갑작스럽게 알리게 된 점 깊은 양해 부탁 드립니다.
앞으로 한 가정을 이루어 새 출발을 앞둔 두 사람의 앞날에 따뜻한 축복과 응원 부탁 드리며,
보내주신 사랑과 관심만큼 더욱 좋은 모습으로 보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