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日 첫 베스트 앨범 오리콘 데일리 이틀째 1위

입력 2018.04.20 09:04

[스포츠조선 남재륜 기자] SM 최강 그룹 샤이니(SHINee, SM엔터테인먼트 소속)가 일본 첫 베스트 앨범으로 오리콘 차트 1위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18일 일본에서 출시된 샤이니 일본 첫 베스트 앨범 'SHINee THE BEST FROM NOW ON'(샤이니 더 베스트 프롬 나우 온)은 이틀 연속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1위를 기록해 현지에서의 높은 인기를 입증했다.
더불어 이번 앨범은 아이튠즈 종합 앨범 차트에서도 일본, 루마니아, 칠레, 페루, 홍콩, 대만, 태국, 말레이시아, 필리핀, 싱가포르, 스리랑카, 인도네시아, 카타르, 사우디아라비아, 아랍에미리트, 카자흐스탄 등 전 세계 16개 지역 1위에 올라 글로벌 음악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확인시켜 주었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 곡 'From Now On'을 비롯해 'Replay -君は僕のeverything-'(리플레이 ?키미와 보쿠노 에브리싱- / 너는 나의 모든 것), 'LUCIFER', 'Fire', 'Get The Treasure' 등 그 동안 많은 사랑을 받은 싱글 및 앨범 발표곡까지 샤이니의 일본 활동을 총망라한 다채로운 음악이 수록되어 있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또한 지난 18일에는 앨범 발매를 기념해 일본 최초로 도쿄 타워, 삿포로 텔레비전 타워, 나고야 텔레비전 타워, 고베 포트 타워, 후쿠오카 타워 등 전국 5개 도시의 심볼 타워가 동시에 샤이니를 상징하는 에메랄드 컬러로 빛나는 초대형 이벤트 'SHINee Color JACK'(샤이니 컬러 잭)이 펼쳐졌으며, 특히 도쿄 타워 주변에는 이를 보기 위해 약 2만명의 팬들이 운집해 화제를 모았다.
sjr@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