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민이 만들고 모두가 즐기는 '2018컬러풀대구페스티벌'

입력 2018.04.16 11:26

70여 개 팀 4천여 명이 참여하는 컬러풀퍼레이드
중국, 일본, 베트남 등 4개국 8개 도시 참여

'2018컬러풀대구페스티벌'이 오는 5월 5일부터 2일간 국채보상로 일대에서 개최된다.

이번 행사의 메인 프로그램은 대구시민이 대거 참여하는 '컬러풀퍼레이드'다. 5일, 6일 오후 6시 30분부터 시작하는 퍼레이드는 서성네거리에서 종각네거리까지 약 2km 구간에서 70여 개 팀, 4천여 명이 행진에 나선다.

지난해 컬러풀대구페스티벌에서 대구시민이 참여한 가운데 컬러풀퍼레이드가 펼처지고 있다.

올해는 팀마다 퍼레이드카를 지원하고 각자 원하는 음악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하여 팀별로 개성 있는 기획을 유도했다. 또, 퍼포먼스 존을 별도로 제공하여 한층 더 화려한 퍼레이드를 만들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해외 참가팀이 늘었다. 자매우호 도시인 중국의 청두, 닝보, 선양과 일본, 베트남, 러시아 등 4개국 8개 도시가 참여하여 각국의 전통의상과 춤, 소품 등 색다른 볼거리가 제공된다.

지난해 대구시민이 참여한 컬러풀퍼레이드

컬러풀대구페스티벌의 오프닝 프로그램인 '도전~대구, 대구~대박'에서는 시민들이 대형 박 터트리기에 도전하는데 5개 존에서 콩주머니를 던져 박을 터트려 대구의 새로운 희망과 도전, 화합을 끌어낸다.

축제의 절정은 양일 마지막 1시간여 동안 진행되는 '도심거리나이트'가 맡는다. 도심에서 대규모 댄스파티를 벌이는데 야간 도심은 젊음이 넘치는 클럽으로 변하며 축제의 피날레를 장식한다.

대구시 한만수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지역 대표축제라는 명성을 뛰어넘어 세계人의 축제로 발돋움하기 위해 더 Hot하고, 더 Fun하게 준비하고 있는 올해 컬러풀대구페스티벌에 대구시민들과 국내·외 관람객들을 초대한다”고 말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