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트트랙 미소천사' 김아랑, 흉터치료제 광고 모델 발탁

  • OSEN
    입력 2018.04.10 11:57


    [OSEN=이균재 기자] 2018 평창동계올림픽서 여자 쇼트트랙 스타로 발돋움 한 김아랑이 흉터치료제 더마틱스 울트라의 광고모델로 선정됐다.

    더마틱스 울트라는 김아랑과 함께 최근 서울 인근에 위치한 스튜디오에서 광고촬영을 마쳤다. 김아랑은 특유의 전매특허인 ‘힐링미소’를 포함해 다양한 표정연기를 선보였으며 흉터에 대해 고민하거나 쇼트트랙 경기복을 입고 실제 경기를 하는 듯한 포즈를 취하는 등 연기력이 필요한 장면에서도 기대 이상의 활약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눈에 띄는 점은 김아랑의 발탁 배경이다. 김아랑의 연관검색어로 ‘얼굴흉터’, ‘반창고’ 등을 확인할 수 있는데 실제 그에게는 왼쪽 뺨에 흉터가 있으며 이는 경기 중 스케이트 날에 얼굴을 베어 생긴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김아랑은 더마틱스 울트라를 꾸준히 사용해 흉터개선의 효과를 본 것으로 전해져 제품과 가장 잘 어울리는 광고모델이라는 평을 받고 있다.

    더마틱스 울트라 관계자는 “노력과 땀의 결실인 ‘영광의 흉터’일지라도 흉터치료는 반드시 필요한 부분”이라며 “더마틱스 울트라의 효과를 직접 경험한 김아랑을 통해 크고 작은 흉터로 고민 중인 여성들에게 흉터치료제를 사용해 개선할 수 있다는 점을 알리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흉터마저 잊게 만드는 김아랑의 힐링 미소가 돋보이는 더마틱스 울트라의 광고는 TV와 온라인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더마틱스 울트라는 김아랑이 흉터치료법에 대해 직접 설명해 주는 바이럴 영상도 함께 제작해 추후 더마틱스 울트라의 공식 온라인 채널을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한편 김아랑은 평창동계올림픽 이후 출전한 세계선수권대회 계주에서도 금메달을 목에 걸었으며 현재는 소속팀인 고양시청에서 훈련에 매진하고 있다./dolyng@osen.co.kr
    [사진] 더마틱스 울트라 제공.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