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흥국, '성폭행 의혹 제기' 여성에 2억 손해배상 소송

입력 2018.03.20 19:44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가수 김흥국이 자신에게 성폭행 피해를 봤다고 주장하는 30대 여성 A씨를 상대로 2억 원 지급을 청구하는 손해배상 소송을 냈다.
20일 복수의 매체에 따르면 김흥국은 성폭행 피해를 주장한 여성 A씨를 상대로 2억원 지급을 청구하는 손해배상 소송을 서울중앙지법에 냈다.
김흥국 측은 서울중앙지법에 낸 소장에서 A씨의 주장으로 연예계 생활이 중단되는 등 큰 피해를 봤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보험설계사였던 A씨는 지난 14일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김흥국을 비롯한 지인들과 술을 마시다 정신을 잃었고, 깨어보니 김흥국과 나란히 누워있었다며 성폭행 피해를 당했다고 주장했다.
이에 김흥국은 "성폭행은 없었다"면서 "A씨가 자신의 소송 비용 1억5천만원을 빌려달라고 요구하는 등 첫 만남부터 의도된 접근이란 의심을 하게 됐다"고 반박했다.
jyn2011@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