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연승 류중일 감독 "불펜 투수들 잘 던져줬다"

입력 2018.03.14 16:23

◇선수들 훈련을 지켜보고 있는 류중일 감독. 사진제공=LG 트윈스
류중일 LG 트윈스 감독이 투수들의 활약을 칭찬했다.
LG는 14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의 시범경기에서 4대2로 이겼다. 전날에 이어 2연승. 롯데는 2연패로 시작했다.
선발 임지섭은 2⅔이닝 2안타 4사구 4개(3볼넷) 2탈삼진 2실점을 기록했다. 제구력이 다소 아쉬웠다. 그러나 이후 불펜 투수들은 호투했다. 타석에선 아도니스 가르시아가 3타수 2안타(1홈런) 2타점으로 활약했다.
류 감독은 경기 후 "선발 임지섭이 열심히 잘 던졌는데, 4사구 4개가 아쉬운 부분이다. 다음 투구 때는 투구수를 더 줄였으면 한다. 불펜 투수들과 마무리 정찬헌까지 잘 던져줬다"라고 말했다. 이어 "가르시아가 첫 홈런을 쳤는데, 오늘 뿐만 아니라 점점 더 좋은 모습을 보여주리라 기대한다"고 했다.부산=선수민 기자 sunsoo@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