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스먼저' 한고은, 감우성에 대한 감정 고백 "아프다"

  • OSEN
    입력 2018.03.13 22:23


    [OSEN=이지영 기자] 한고은이 아직 감우성에게 마음이 있음을 밝혔다.

    13일 방송된 SBS '키스 먼저 할까요'에서는 이든이 경수 카페에 취직하고 싶어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석영은 이든을 데리러 카페에 오고, 경수는 석영이 무한의 전부인이라는 사실을 알게된다.

    경수는 석영에게 무한이 어떤 사람이냐고 묻고, 석영은 경수가 순진의 전남편이라는 사실을 알고 "아직 좋아하냐"고 묻는다. 이에 경수는 "아프다. 그 사람이 아프다"고 한다.

    경수는 석영에게 "왜 헤어졌냐"고 묻고, 석영은 "사랑한다는 말을 한번도 안했다. 자신의 마음에 있는 말만 하는 사람이라"라고 한다. 경수는 "아직 사랑하냐"고 묻고, 석영은 "아프다. 맘이 아프다"고 말했다.

    / bonbon@osen.co.kr

    [사진] '키스 먼저 할까요' 캡처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