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런포' 채은성, "열심히 노력했다. 많은 응원 부탁한다"

  • OSEN
    입력 2018.03.13 16:12


    [OSEN=부산, 조형래 기자] “열심히 노력했다.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

    LG 트윈스 외야수 채은성이 올 시즌 시범경기 첫 승을 이끄는 역전 결승 투런포를 쏘아 올렸다.

    채은성은 13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의 경기에서 6번 우익수로 선발 출장해 0-1로 뒤진 5회초 무사 1루에서 롯데 박시영을 상대로 좌월 투런포를 쏘아 올렸다. 채은성의 홈런으로 LG는 역전에 성공한 뒤 분위기를 반전시켜 4-3으로 승리를 챙겼다. 채은성은 이날 4타수 1안타(1홈런) 2타점 활약을 펼쳤다.

    경기 후 채은성은 “팀이 잘 되는 것이 우선이다. 작년보다는 준비를 잘 한 것 같아 기대는 하고 있다. 듀브론트 공은 굉장히 좋았던 것 같다. 좋은 성적을 위해 열심히 노력했다 많은 노력 부탁드린다”고 시범경기 첫 홈런에 대한 소감을 말했다. /jhrae@osen.co.kr

    [사진] 부산=이동해 기자 eastsea@osen.co.kr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