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최양락, 엉뚱 아들 최혁 공개…동해로 첫 父子여행

  • OSEN
    입력 2018.02.16 18:54


    최양락이 아들 최혁을 공개했다. 

    16일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는 설특집을 맞아 최양락이 아들 최혁과 1박 2일을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최양락은 데면데면한 아들과 친해지기 위해 1박 2일 여행을 떠나기로 했다. 최양락은 "이번 여행에서 아들이 정말 활짝 웃는 모습 한 번 봤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최양락의 아들 최혁은 "음악에는 오혁, 연기에는 장혁, 저는 최양락-팽현숙의 아들 최혁이다. 올해로 반오십 됐다"고 자신을 엉뚱하게 소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양락과 최혁은 여행 방식과 목적지를 두고 처음부터 부딪혔다. 최양락은 "100% 아들 뜻에 따르겠다"고 하면서도 자신이 먼저 강릉 동해 바다를 자동차로 여행하자고 의견을 내 '답정너' 면모를 과시했다. 

    아들 최혁은 아버지 최양락과의 여행을 피하기 위해 "아빠 용돈으로 어떻게 여행을 가느냐"고 지적하며 "더치페이를 할 수도 있다"고 말해 웃음을 선사했다./mari@osen.co.kr

    [사진] KBS 2TV 방송 캡처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