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현, 北 예술단과 깜짝 합동 무대 "뜨거운 포옹"

입력 2018.02.12 09:12

소녀시대 서현이 북한 가수들과 함께 깜짝 무대를 선보였다.
서현은 11일 서울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에서 열린 북한 예술단의 마지막 공연에 등장. 화합의 무대를 펼쳤다. 공연 말미에 무대에 선 서현은 북한 가수들과 함께 '우리의 소원은 통일'과 '다시 만납시다' 두 곡을 연이어 불러 기립박수를 이끌어냈다.
노래를 마친 서현은 북한 예술단원들과 뜨거운 포옹을 나누기도 했다.
북한 예술단은 이날 공연을 끝으로 12일 오전 경의선 육로를 통해 북한으로 돌아간다. 김성원 기자 newsme@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