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건설, 골프단 창단...지한솔 박주영 인주연 한정은 소속

입력 2018.01.31 17:33

지한솔의 후원사 동부건설이 골프단을 창단한다.
지난해 ADT캡스 챔피언십 우승 트로피에 입맞추는 지한솔. KLPGA 제공
동부건설은 여자프로골퍼 지한솔(22), 박주영(28), 인주연(21), 한정은(25) 등 4명으로 구성된 골프단을 창단한다고 31일 밝혔다.
2015년 특급 신인으로 주목을 받으며 KLPGA 무대에 화려하게 데뷔한 지한솔은 지난 해 정규투어 마지막 대회인 'ADT캡스 챔피언십 2017'에서 데뷔 첫 우승컵을 들어 올리며 2018시즌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에서 활약하고 있는 박희영과 자매 골퍼로 유명한 박주영은 2016년 제주 삼다수 마스터스에서 준우승을 기록한 바 있다.
지난해 7월, 드림투어 '호반건설 챔피언십 2017 1차전'에서 첫 우승으로 1억원의 상금을 받으며 화제를 모은 인주연은 같은 해 9월 '이수그룹 제39회 KLPGA 챔피언십'에서 톱 10, 'ADT캡스 챔피언십 2017'에서 5위를 기록하는 등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선수다.
2008년부터 3년간 국가대표를 지내며 2010년 광저우 아시안 게임 단체전 금메달을 딴 한정은은 '세계여자 아마추어 골프선수권대회'에서 단체전과 개인전 2관왕을 차지한 바 있다.
동부건설 측은 "최고의 기량을 자랑하는 국내 여자프로골퍼로 구성된 골프단을 창단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 소속 후원 선수들이 동부건설과 함께 발전해 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덧붙였다. 골프단 창단식은 2월27일 서울 동자동 동부건설 사옥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정현석 기자 hschung@sportschosun.com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