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녀 한명 낳아도 국민연금 年29만원 더 받는다

    입력 : 2018.01.19 03:02

    앞으로 자녀를 한 명 낳는 여성도 국민연금을 1년 더 가입한 것으로 인정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보건복지부는 현행 '출산 크레딧'을 '양육 크레딧'으로 명칭을 바꾸고, 첫째 자녀부터 국민연금 가입 기간을 12개월씩 추가 인정해주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18일 밝혔다. 자녀를 한 명 낳은 여성은 월 2만4000원(연 28만8000원), 두 명을 낳으면 4만8000원을 더 받는 셈이다. 다만 현재 한 자녀를 둔 여성은 수혜 대상이 아니다.

    현재는 자녀가 한 명이면 혜택이 없고, 둘째 자녀를 출산한 여성에게 국민연금 가입 기간을 12개월, 셋째 자녀 이후부터는 18개월씩 추가 인정해주고 있다. 정부는 국회에서 관련 법안이 통과되는 대로 시행하겠다는 방침이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