男 장애인 아이스하키 대표팀 5전 전승, 나가노 국제대회 우승

조선일보
  • 주형식 기자
    입력 2018.01.15 03:03

    남자 장애인 아이스하키 대표팀(세계 랭킹 3위)이 일본 나가노에서 열린 2018 국제장애인아이스하키 선수권대회 우승을 차지했다. 대표팀은 13일 열린 결승에서 노르웨이(4위)를 6대0으로 꺾고 대회 5전 전승으로 금메달을 차지했다. 한국은 이날 1피리어드에선 이주승·김영성의 골로 2-0으로 앞섰고, 2피리어드에서 정승환, 마지막 3피리어드에서 한민수·이종경·정승환의 골이 이어지며 완승했다.

    대표팀은 풀리그로 치러진 이번 대회 예선에서 체코(9위)를 4대1, 일본(10위)을 9대1, 노르웨이를 3대2로 누르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