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 녹용'에 홍삼·삽주 등 더해… 건강을 위한 선택

    입력 : 2017.12.12 03:02

    편강한방연구소 구전녹용

    첨가물 없이 천연재료로 맛내
    어린이·3~6세 아기용도 나와

    이미지 크게보기
    드넓은 대자연 속에서 마음껏 뛰어다니는 러시아 아바이스크 농장의 사슴들(왼쪽 사진). 순한 맛 구전녹용 순 제품
    최근 영하권 추위가 이어지면서 건강 관리에 신경쓰는 사람이 늘고 있다. 그중에서도 예로부터 대표적인 원기회복 재료로 알려진 홍삼과 녹용에 대한 관심이 가장 뜨겁다. 편강한방연구소 구전녹용은 국내 수입되는 대표적인 뉴질랜드산 녹용과 러시아산 녹용 중에서도 프리미엄 녹용이라 불리는 러시아 아바이스크산 녹용이 전량 함유된 제품이다. 여기다 몸에 좋다고 알려진 홍삼, 삽주, 복령, 숙지황 등 국내산 재료 9가지를 더했다.

    ◇대자연 속 약초 먹고 자란 녹용

    러시아 녹용은 으뜸 '원'자를 써 원용이라 불리며 한의원에서는 러시아 녹용을 넣어 만든 공진단 등을 고가에 판매하기도 한다. 편강한방연구소 관계자는 "러시아 녹용 중에서도 러시아 아바이스크산 녹용만을 사용하고 있다. 러시아 아바이스크 농장의 녹용은 러시아 현지 언론에서도 소개할 정도로 품질이 좋은 곳으로 알려져 있다. 편강한방연구소는 제품의 품질을 위해 직접 러시아 아바이스크 농장을 방문해 깐깐한 전수 조사를 거쳐 10년 독점 계약을 체결했다"고 말했다.

    러시아 아바이스크 농장은 해발 2000m의 고지대에 영하 30~40도를 웃도는 기후로 사슴이 자라기에 좋은 조건을 갖추고 있다. 아바이스크 농장은 평지가 아닌 산 여러 개가 모두 농장이다. 이곳의 사슴들은 드넓은 대자연의 환경을 뛰어다니며, 도처에 널린 산작약과 같은 약초를 먹고 자라기 때문에 스트레스를 덜 받아 녹용의 품질도 우수하다. 녹용의 골밀도는 사슴의 생장환경과 품종에 의해 영향을 받는다. 원용은 혹한을 버티며 조직을 조밀하게 만들어 골밀도 또한 다르다. 구전녹용의 모든 녹용은 러시아 아바이스크 농장의 인증을 받은 것인지 확인한 후에 사용한다.

    ◇녹용 생장점 분골과 팁 풍부한 천연 건강식품

    녹용은 뿔의 위쪽으로 갈수록 가치가 높아진다. 구전녹용에는 녹용의 부위 중 가장 희소성이 높다고 알려진 분골과 팁 부위도 풍부하게 함유됐다. 분골과 팁에는 녹용의 생장점이 몰려 있어, 뿔 자체로도 풍부한 영양소와 에너지를 담고 있다.

    편강한방연구소의 구전녹용에는 맛을 내기 위해 인공첨가물은 물론 천연첨가물도 넣지 않았다. 보다 안전한 먹거리에 대한 소비자의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오로지 천연재료만으로 맛을 냈다. 편강한방연구소 관계자는 "녹용 제품을 구매하는 소비자들은 건강에 대한 관심으로 이 제품을 찾는다. 소비자들이 선택에 후회하지 않도록 녹용의 원산지 선정부터 많은 노력과 시간을 할애했다. 또한 맛을 내기 위한 인공첨가물은 일절 넣지 않아 부담없이 섭취할 수 있다. 오로지 제품의 품질로 승부수를 건만큼 누구에게나 자신 있게 권할 수 있는 건강식품이다"라고 설명했다.

    ◇유해성분 불검출 판정, 안심하고 섭취

    편강한방연구소는 소비자가 안심하고 제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최근 구전녹용 검사 성적을 공개했다. 검사 항목은 총 5가지로 타르색소와 카드뮴 등 유해 성분이 모두 불검출됐으며 납, 세균수, 대장균군 등에 대해서도 적합 판정을 받았다. 편강한방연구소의 구전녹용은 깊고 진한 맛의 구전녹용, 순한 맛의 구전녹용 순, 아이들도 마실 수 있는 구전녹용 금지옥엽, 최근 출시된 만 3~6세 아기를 위한 구전녹용 당금아기 등이 있다. 제품 구입은 구전녹용 홈페이지 등에서 가능하며 명동에 위치한 '편강도원'의 구전녹용 쇼룸에 방문하면 무료로 시음해볼 수 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