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카' 워너원, 결방에도 1위 '2관왕'…트로피 사냥 시동[종합]

    입력 : 2017.11.23 19:11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그룹 워너원이 '엠카운트다운' 1위를 차지했다.
    워너원은 23일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1위를 차지했다.
    이날 방송은 생방송 대신 '2017 MAMA 노미네이션' 특집으로 하이라이트 무대가 꾸며진 가운데 방송 말미 1위 발표는 정상적으로 진행됐다.
    그 결과 워너원 '뷰티풀(Beautiful)'이 트와이스 '라이키(LIKEY)'를 제치고 1위에 올랐다.
    이로써 워너원은 22일 MBC뮤직 '쇼! 챔피언'에 이어 2관왕에 오르며 트로피 사냥에 시동을 걸었다.
    한편 '엠카운트다운'은 오는 25일부터 12월 1일까지 개최되는 '2017 MAMA(Mnet Asian Music Awards, 엠넷 아시안 뮤직어워즈)' 여파로 지난 16일부터 3주간 방송되지 않는다. 12월부터 정상 방송될 전망이다.
    anjee85@sportschosun.com
    •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