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장항준 감독 "강하늘 입대로 홍보에 차질" 폭소

    입력 : 2017.11.15 14:16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컬투쇼' 장항준 감독이 강하늘의 입대로 인해 직접 홍보에 나섰다고 밝혔다.
    15일 SBS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특별 초대석'에는 영화 '기억의밤'의 장항준 감독과 배우 김무열이 출연했다.
    장항준은 '입대한 강하늘씨 나오는 영화'라는 말에 "그분 덕분에 홍보에 차질이 생겼다. 그래서 제가 나왔다"며 웃었다. 이어 "동생이 보는 앞에서 형이 납치당했다가 19일 뒤 돌아오는데, 다른 사람 같다고 느끼게 된다"면서 "나중엔 형의 시점으로 다시 진행된다"고 설명했다. 김무열이 형, 강하늘이 동생 역이다.
    '기억의밤'은 납치된 후 기억을 잃고 변해버린 형(김무열 분)과 그런 형의 흔적을 쫓다 자신의 기억조차 의심하게 되는 동생(강하늘 분)의 엇갈린 기억 속 살인사건의 진실을 담은 미스터리 추적 스릴러다.
    lunarfly@sportschosun.com
    •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