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금2위' 김지현, 초등생 대상으로 골프 재능기부

    입력 : 2017.11.14 10:20

    KLPGA 제공
    프로골퍼 김지현(26)이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김지현은 13일 충남 천안 미죽초등학교을 찾아 어린학생들에게 레슨을 하며 재능 기부를 했다.
    올 시즌 3승을 거두며 정규투어 상금순위 2위에 오른 김지현은 12명의 학생과 함께 소중한 시간을 보냈다. KLPGA 2017시즌 최종전인 'ADT캡스 챔피언십 2017'을 마치기 무섭게 천안으로 내려온 김지현은 "재능 기부라는 좋은 취지에서 열린 행사에 참여해서 아이들과 함께 정말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12명의 아이들과 재미있고 좋은 시간 보낸 것 같아서 나도 행복했고, 아이들의 표정을 잊지 못할 것 같다"며 "골프를 몇 번 안쳐본 아이들도 있었는데, 조금 알려주니 곧잘 해서 신기했고, 소질이 있어 보이던 친구도 있었다. 어린 나이에도 골프에 관심과 열정을 가지고 하려는 모습을 보니 앞으로 한국 골프의 미래가 밝다는 생각이 들기도 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재능기부에 대해 김지현은 "사실 대회에서 이벤트의 일환으로 있었던 유소년 레슨 외에는 재능 기부를 할 기회가 별로 없었다. 올 시즌 팬 여러분께 받은 큰 사랑을 베풀고 싶었는데 마침 이런 좋은 기회를 얻어 행복한 마음으로 행사에 참여했다. 이번 기회를 통해 재능 기부의 즐거움을 알게 돼 기쁘고, 앞으로 이런 기회가 또 있다면 적극적으로 참여할 것"이라며 웃었다.
    김지현이 참가한 'KLPGA with YOU'는 유소년 골프 저변 확대를 위해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가 마련한 재능기부 프로그램. KLPGA 프로 선수가 골프 선수의 꿈을 키우고 있는 유소년에게 골프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레슨을 하는 의미 있는 행사다. 올 시즌 6번째 'KLPGA with YOU'였던 이번 행사는 김지현을 끝으로 마무리 됐다.
    KLPGA는 지난 7월 'KLPGA TO YOU 골프환경조성 프로젝트'를 통해 미죽초등학교에 6개 타석의 연습장과 주니어 클럽 세트를 비롯, 장갑 40개, 골프공 1000개 등 연습에 필요한 장비를 지원한 바 있다.
    이밖에도 KLPGA는 'KLPGA-삼천리 꿈나무대회', 'KLPGA 회장배 여자아마골프선수권 대회' 등을 개최하고 골프 키즈캠프, 유소년 골퍼 멘토링, 골프 환경조성 프로젝트 등 골프 꿈나무 육성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정현석 기자 hschung@sportschosun.com
    •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