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듀2' 효린, 씨스타 해체 후 첫 솔로 무대…여전한 가창력

    입력 : 2017.11.10 14:31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가수 효린이 SBS '판타스틱 듀오2'를 통해 씨스타 해체 후 솔로가수로 무대에 선다.
    앞서 효린은 씨스타 완전체로 '판타스틱 듀오'에 출연한 바 있지만, 솔로가수로서의 출연은 처음이다. 효린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다양한 음악과 모습을 보여드리려고 요새 열심히 연습한다"며 "씨스타로 나왔을 때 참 좋은 추억이어서 다시 나오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효린은 "사실 JYP 공채오디션 1등 출신"이라고 밝혔는데, 당시 시크릿 송지은, 베스티 유지와 3인조 걸그룹으로 데뷔할 뻔했던 일화로 유명하다.
    이날 효린은 '미치게 만들어', 'Let it go'로 자신의 판듀찾기에 나서고 더불어 갓세븐과 'Blue Moon'을 함께 부르며 판타스틱 콜라보 무대를 꾸미기도 했다. 홀로서기 후 첫 공중파 무대였지만, 여전한 가창력과 한층 더 성숙해진 쇼맨십은 녹화장을 열광시키기에 충분했다.
    이밖에 이날 녹화에서는 효린에 맞서 지누션이 최종 판듀 '영등포 핫 치킨걸'과 '말해줘'로 최후의 무대를 펼쳤다. 놓칠 수 없는 지누션과 효린의 무대는 12일 저녁 6시 25분에 방송되는 '판타스틱 듀오2'에서 공개된다.
    jyn2011@sportschosun.com
    •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