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부대 사격장 기관총탄, 4㎞밖 공장까지 날아가

    입력 : 2017.10.13 03:05

    최근 강원 철원에서 사격장 유탄에 맞아 병사가 사망하는 사고가 일어난 가운데 경기 화성에서도 군부대 사격장에서 발사된 것으로 보이는 기관총탄이 인근 공장으로 날아든 사실이 확인됐다.

    12일 화성서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오전 10시 50분쯤 화성시 봉담읍 한 플라스틱 사출 공장 유리창을 총탄이 관통했다. 다행히 당시 근처에 사람이 없어 인명 피해는 없었다. 신고를 받은 경찰과 군 당국이 확인한 결과 MG50 기관총 탄알로, 약 4㎞ 떨어진 육군 부대 사격장에서 날아든 것으로 추정됐다. MG50 기관총은 구경 12.7㎜로 최대 사거리는 6.8㎞에 이른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