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FIFA랭킹, 이제 '중국'에도 밀린다

  • 뉴시스

    입력 : 2017.10.12 11:36

    평가전 위해 출국 하는 신태용 감독
    수개월째 졸전을 거듭하고 있는 한국 축구가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에서 중국에 추월을 허용하게 됐다.

    12일 FIFA 홈페이지에 따르면 한국의 10월 예상 랭킹 포인트는 588점이다. 9월 랭킹 포인트인 659점에서 무려 71점이나 삭감됐다.

    9월에 51위를 기록했던 한국은 우리보다 순위가 낮은 러시아(64위), 모로코(56위)에 지면서 예상보다 많은 포인트를 잃게 됐다. 한국은 유럽 원정 2연전에서 러시아에 2-4, 2군이 나선 모로코에 1-3으로 덜미를 잡혔다.

    10월 랭킹에서는 그동안 한 수 아래로 여겼던 중국에도 밀릴 것으로 보인다. 중국의 예상 포인트는 626점으로 한국보다 42점 앞선다. FIFA 랭킹이 실력의 척도라고 볼 수는 없지만, 우리 입장에서는 분명 기분 나쁜 일이다.

    10월 평가전에서 반등에 실패한 한국은 2018 러시아월드컵 4그룹 배정이 사실상 확정됐다. FIFA는 10월 FIFA랭킹을 기준으로 조 추첨을 진행할 것이라고 공표했다.
    [키워드정보]
    한국 축구, 10월 FIFA 랭킹 중국보다 낮아져
    • Copyrights ⓒ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