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 사무총장, 리용호 北외무상에 핵·미사일 개발 중단 요구

    입력 : 2017.09.24 08:49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이 23일(현지시각) 리용호 북한 외무상과 만나 핵·미사일 개발 중단을 포함해 유엔 안보리 결의의 완전한 이행을 요구했지만, 회담은 평행선만 그린 채 끝났다고 일본 NHK 방송이 24일 보도했다.

    구테흐스 총장은 이날 리 외무상과의 회담에서 한반도 정세에 긴장이 고조되고 있는 것에 우려를 표명한 후 핵·미사일 개발 중단을 포함해 유엔 안보리 결의의 완전한 이행을 촉구하고 북한에 대한 식량 공급 등 인도적 지원을 계속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회담의 구체적인 내용은 밝혀지지 않았다. 리 외무상은 앞서 유엔 총회 연설에서 유엔 안보리 결의의 부당성을 호소하면서 북한은 핵과 미사일 개발을 더욱 가속화할 방침을 밝혀 회담은 평행선만 그린 채 끝난 것으로 보인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