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채흥-김선기 포함' 아시아야구선수권대회 국가대표팀 확정

  • OSEN
    입력 2017.09.19 14:05


    [OSEN=이종서 기자]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는 오는 10월 2일부터 10월 8일까지 대만(뉴 타이베이)에서 개최되는 제28회 아시아야구선수권대회에 참가할 국가대표팀 코칭스텝과 선수를 최종 확정했다.

    협회는 경기력향상위원회를 개최하여 투수 10명, 포수 3명, 내야수 7명, 외야수 4명 총 24명으로 선수단을 구성했다. 허세환 인하대 감독이 사령탑으로 대표팀을 지휘하며, 박치왕 국군체육부대 감독, 이상번 동의대 감독, 조성현 연세대 감독이 각 분야별 코치로 선임되어 선수단을 이끌 예정이다.  

    이번 대표팀은 미래 KBO리그 최고 유망주들로 꾸려졌다. 투수진에는 2018 KBO 신인 드래프트에서 삼성라이온즈에 1차 지명된 최채흥(한양대)과 2차 1라운드로 넥센히어로즈에 지명된 김선기(국군체육부대)를 포함하여 이건욱(SK와이번스), 박세진(KT위즈) 등이 포진해 있으며, 2017 퓨처스리그에서 홈런왕을 차지한 문상철(내야수, 국군체육부대)과 그 뒤를 이은 황대인(내야수, 국군체육부대), 장타력을 인정받고 있는 거포 유망주 김민혁(내야수, 두산베어스)이 대표팀 타선을 이끌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제28회 아시아야구선수권대회는 8개국이 참가, 2개조로 나뉘어 풀리그를 치른 뒤, 각 조 상위 2팀이 본선라운드에 진출한다. 예선라운드와 본선라운드 성적을 합산한 종합 성적 1,2위팀이 결승전을 치러 우승팀을 결정한다. 한국은 A조에 속해 대만, 필리핀, 스리랑카와 예선라운드를 치른다. B조는 일본을 비롯하여 중국, 홍콩, 파키스탄으로 구성되었다.
     
    한국은 2015년 제27회 대회에서 일본을 상대로 9회말 2사에 터진 하주석의 끝내기 투런 홈런에 힘입어 2-1로 극적인 승리를 기록하며 99년 이후 16년 만에 아시아 정상을 탈환한 바 있다. 

    한편, 대표팀은 21일 경북 문경에서 국내 강화훈련을 통하여 팀 조직력을 극대화한 후 9월 30일 인천공항을 통해 현지로 출국할 예정이다./ bellstop@osen.co.kr

    [사진] 최채흥(위), 아래(아시아야구선수권 대표팀 명단)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