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 최동석 "남자아나운서 최초 육아휴직 중"

  • OSEN

    입력 : 2017.09.14 23:28


    '해투3' 최동석 아나운서가 육아 휴직 중이라고 밝혔다. 

    14일 방송된 KBS 2TV의 '해투동-보스 마누라 특집'에 박지윤&최동석, 노사연&이무송이 출연했다.

    최동석은 "육아 휴직중"이라며 "남자 아나운서 중에는 최초"라고 말했다.

    박지윤은 "해보니까 좋은 것 같다"고 전했다. "제가 바쁘니까 아내가 시킨 것이라고 오해하는데 이건 최동석의 큰 그림이었다. 제가 남편에게 쉬고 싶다고 먼저 말을 했는데, 일하는 것도 때가 있다고 저를 독려했다. 근데 정작 나중에 본인이 육아휴직을 고민 중이라고 이야기했다"고 전했다. 

    이에 MC 박명수는 박지윤의 수입이 많아서 그런것이 아니냐고 하자 최동석은 "수입을 따로 관리하고 있다"며 "용돈이 떨어져서 가을에 복직을 해야할까 고민 중"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rookeroo@osen.co.kr 
     


    • Copyrights ⓒ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