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라이브 종합]"기다려줘 고마워♥"…솔로로 돌아온 바비, 강렬했던 출사표

    입력 : 2017.09.14 18:01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그룹 아이콘 바비가 솔로 앨범 발매를 앞두고 팬들과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바비는 14일 네이버 V라이브 BOBBY 'LOVE AND FALL' COUNTDOWN LIVE를 통해 팬들과 함께 앨범 비하인드 토크를 나누는 특별한 카운트다운 라이브를 진행했다.
    바비는 "이제 한 시간 밖에 안남았다. 너무 떨리고 긴장된다"며 솔로 앨범 발매를 앞둔 소감을 전했다.
    이어 "내일이 아이콘 2주년이다. 앞으로도 열심히 할테니까 함께 가요"라며 미소를 지어보였다.
    바비는 다시 쓰는 프로필을 통해 자신에 대해 소개하기도 했다.
    초가을을 가장 좋아한다는 바비는 가장 고마웠던 사람으로 멤버들과 양현석, 작곡가 형들을 꼽았다. 또한 매력 포인트로 자신의 간드러지는 목소리를 꼽기도 했다.
    바비는 솔로 앨범을 소개했다. 그는 "거칠고 강한 모습만 보여드리다가 감성적인 모습을 보여주려고 하니 사진 찍을 때도 어색하더라. 처음 해보는 거라서 어색했지만, 잘 나온 것 같다. 예쁘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바비는 팬들의 질문에 대답하는 시간도 가졌다.
    한 팬은 멤버들이 해 준 조언에 대해 물었고, 바비는 "진환이 형 같은 경우는 날카롭다. 진환이 형한테 들려줄때 안 좋은건 안좋다고 좋다는 건 좋다고 말해준다. 멤버들한테 조언을 많이 받았다. 너무 고맙다"며 인사를 건넸다.
    또 솔로 앨범에 전곡 작사 작곡를 한 바비는 "나도 곡을 직접 쓰지만 비아이는 멤버별 보컬 성향을 다 파악하고 있다"며 존경심을 표했다.
    그러면서 "솔로 곡은 혼자 3분을 채워야하니까 어렵다. 완급 조절을 혼자하기에도 힘들더라"고 덧붙였다.
    "영향력 있는 사람이 되고 싶다"는 바비는 "아이콘과 아이코닉 사이에 기다림이 길어지고 있다. 팬들이 손 흔들어줄 때마다 짜릿하다. 큰 힘이 된다. 솔로로 나와 아쉽지만 기다려줘서 감사하다"며 팬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바비는 "앞으로도 많은 사랑부탁드린다"며 인사를 건넸다.
    한편 바비의 첫 솔로 앨범 'LOVE AND FALL'은 오늘 오후 6시 발매되며 더블 타이틀곡 '사랑해'와 'RUNAWAY'의 뮤직비디오도 함께 공개된다.
    anjee85@sportschosun.com
    •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