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단 시간 해트트릭' 이승기, K리그 클래식 28라운드 MVP 선정

  • OSEN

    입력 : 2017.09.13 13:19


    [OSEN=이균재 기자] 2017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8라운드 MVP로 이승기(전북)가 선정됐다.  
     
    이승기는 10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강원과의 경기에서 첫 골 득점 후 7분 만에 세 골을 기록하며 K리그 역대 최단시간 해트트릭 기록을 세웠다. 전북은 이승기의 맹활약에 힘입어 닥공 축구를 펼치며 강원에 4-3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리로 전북은 승점 57을 기록, 2위 제주 유나이티드와의 승점 차를 6으로 벌리며 선두 자리를 지켰다.  
     
    2017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의 라운드 MVP 선정은 K리그와 스포츠투아이가 공동으로 개발한 투아이 지수(득점, 슈팅, 패스, 볼 경합, 드리블 돌파, 공간 침투 등 주요 경기 행위를 정량적, 정성적으로 평가해 산출한 지수)와 연맹 경기평가회의의 분석결과를 바탕으로 이루어진다. 이승기는 3번의 슈팅을 모두 골로 연결시키는 한편, 팀 내 최다 역습시도(10회)를 거두는 등 좋은 평가를 받아 투아이 종합지수 330점을 기록했다. 
     
    K리그 챌린지 29라운드 MVP에는 대전의 김찬희가 선정됐다. 대전 시티즌은 김찬희의 동점골과 종료 직전 터진 황인범의 역전골에 힘입어 아산 무궁화와의 원정 경기서 극적으로 승리했다./dolyng@osen.co.kr
    [사진] 연맹 제공.


    • Copyrights ⓒ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