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도 일자리 상황판 설치해

      입력 : 2017.08.14 15:27

      광주시 제공 윤장현 광주시장(맨 오른쪽)이 14일 오후 시청 1층 민원실에서 일자리상황판을 보면서 설명하고 있다.
      시장·민원실 등 세 곳에
      “고용률 60%대 중반 목표”
      광주광역시=권경안 기자

      광주광역시가 14일 일자리 창출 추진 상황을 한 번에 살필 수 있도록 상황판을 설치했다.

      광주시는 시장집무실, 일자리경제국장실, 1층 민원실 등 세 곳에 일자리 상황판을 설치, 일자리 창출의지를 다지고 가속도를 내기로 했다. 상황판에는 고용률, 경제활동인구, 취업자수, 청년고용률 등 고용동향과 일자리 관련 12개 지표를 보여준다. 이와 함께 광주시가 독특하게 추진하고 있는 청년드림사업, 광주형일자리, 청년창업정책 등에 관한 내용도 소개한다.

      윤장현 광주시장은 “광주고용률이 18년만에 60%에 육박하고 있다”며 “앞으로 광주형일자리, 에너지밸리, 친환경 전기자동차 등 사업을 적극 추진해 60% 중반에 진입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시 고용률과 취업자수는 7얼 기준 59.7%, 76만2000명이다. 지난 1999년 6월 이후 한번도 도달하지 못한 고용률 60%대 진입을 목표하고 있다.

      임찬혁 일자리정책과장은 “지표별 발표주기에 따라 내용을 증보하고 일자리 관련 지표들을 발굴하겠다”며 “옥외 대형전광판과 행정포털에도 내용을 공개하고 정보를 공유하겠다”고 말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