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관우, 생애 첫 홀인원+무보기 퍼펙트우승 'GTOUR 2승'

  • OSEN

    입력 : 2017.08.13 17:09


    [OSEN=대전, 강필주 기자] 홀인원으로 반전의 계기를 마련한 심관우(19)가 보기 없는 완벽한 우승 쾌거를 올렸다.

    심관우는 13일 대전 골프존 조이마루에서 열린 '2017 삼성증권 mPOP GTOUR 정규투어 4차 대회'에서 보기 없이 홀인원(-2) 포함 버디 10개를 적어내 12언더파를 기록했다.

    이로써 심관우는 최종합계 20언더파를 기록하며 우승트로피를 들어올렸다. 작년 8월 7일 '2016-17 삼성증권 mPOP GTOUR 2차대회' 이후 1년만에 거둔 우승의 기쁨이었다. 시즌 첫 승이자 GTOUR 통산 2승째.

    특히 심관우는 전날과 마찬가지로 이틀 연속 보기 없는 '퍼펙트' 플레이를 펼쳐 보였다. 뿐만 아니라 생애 첫 홀인원까지 기록해 기쁨이 배가 됐다. 

    1위 김홍택(24, 1897폴리페놀)에 4타 뒤진 공동 8위로 이날 경기에 나선 심관우는 첫 홀과 3번째 홀에서 버디를 기록하며 선두 추격 발판을 마련했다. 이어 심관우는 152m짜리 4번홀(파3)에서 날린 볼을 홀컵에 집어넣으며 2타를 더 줄였다. 

    순식간에 선두경쟁에 뛰어든 심관우는 6, 8번홀에서 버디를 추가한 뒤 10~13번홀에서 4연속 버디에 성공, 리더보드 맨위에 이름을 올렸다. 마지막까지 긴장의 끈을 놓치 않은 심관우는 15, 16번홀에서 연속 버디를 낚으며 우승을 확정지었다.

    최민욱(21, AB&I)은 13번홀에서 보기로 멈칫해 17언더파로 2위를 차지, 아쉬움을 남겼다. 2위와 3타차로 여유있게 경기를 시작한 김홍택은 이틀 연속 1~3번홀에서 3연속 버디로 쾌조의 출발을 보였다. 하지만 김홍택은 7번홀과 13번홀에서 보기를 범했고 후반들어 타수를 줄이는 데 애를 먹었다. 김용석(31, AB&I)과 공동 3위. /letmeout@osen.co.kr

    [사진] 골프존 제공


    • Copyrights ⓒ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