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해줘' 서예지, 걱정하는 옥택연에게 독설 "돌아가"

  • OSEN

    입력 : 2017.08.12 23:32


    [OSEN=김나희 기자] '구해줘' 옥택연과 우도하가 서예지에게 제대로 반했다. 

    12일 방송된 OCN 주말드라마 '구해줘'(극본 정이도/ 연출 김성수) 3회에서는 한상환(옥택연 분), 석동철(우도환 분)과의 첫 만남을 회상하는 임상미(서예지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임상미는 장례식장에 찾아온 한상환에게 "왜 그랬어? 그랬으면서 그때 나한테 왜 온건데?"라고 물으며 처음 전학왔을 때를 회상했다. 당시 혼자 있던 임상미에게 한상환과 석동철이 공 파트너를 해준 것.

    당시 임상미는 "나한테 이러는 이유가 뭐야? 내가 불쌍해 보여?"라고 물었고 한상환은 "친구끼리 무슨 이유가 필요해? 같은 반 됐으니까 친구 아니가"라고 답해 임상미의 마음을 움직였다.

    하지만 현재로 돌아온 임상미는 "돌아가. 내 앞에 나타나지 말아줘"라고 말해 한상환을 씁쓸하게 만들었다. / nahee@osen.co.kr

    [사진] '구해줘' 방송화면 캡처
     


    • Copyrights ⓒ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