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티피플' 박진영, 블랙핑크 스테이지에 극찬…JYP+YG 환상만남

  • OSEN

    입력 : 2017.08.12 11:01


    [OSEN=정지원 기자] JYP엔터테인먼트의 수장 박진영과 YG엔터테인먼트의 보석 블랙핑크의 환상적인 만남이 실현됐다.
      
    박진영이 데뷔 24년 만에 첫 단독 MC를 맡아 화제를 모으고 있는 SBS 새 뮤직 토크쇼 '파티피플'의 12일 방송에는 최근 신곡 ’마지막처럼‘으로 최고 인기를 모으고 있는 블랙핑크가 출연한다. 블랙핑크가 '파티피플'에 출연한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박진영과 블랙핑크의 만남이 성사됐다는 점에서 큰 화제를 불러모았다.
      
    블랙핑크는 이날 당당한 아름다움이 돋보이는 걸크러쉬 콘셉트의 ‘블랙’ 스테이지와 소녀스러운 발랄함과 사랑스러움이 가득한 러블리 콘셉트의 ‘핑크’ 스테이지를 완벽히 소화해 박진영의 극찬을 받았다.
      
    특히 이들은 ‘두 가지 콘셉트 중 어떤 게 더 좋냐’는 박진영의 물음에 망설임 없이 ‘블랙’을 선택하면서 이번 활동에서는 보여주지 않은 강렬한 느낌의 무대를 선사해 관객들의 환호를 이끌어냈다.
      
    멤버들이 가장 자신있다는 스테이지답게 의상부터 달랐다. 이번 활동에서는 보여주지 않았던 검은 크롭탑과 핫팬츠로 등장한 블랙핑크는 격렬하고 화려한 댄스 스테이지를 선보여 현장을 뜨겁게 달궜다. 이어진 ‘마지막처럼’ 무대에서는 언제 그런 일이 있었냐는 듯 소녀 블랙핑크로 돌아가 눈웃음 가득한 과즙미를 발산, 반전매력을 선사했다.
      
    블랙핑크의 히트곡들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도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블랙핑크는 이날 데뷔곡이었던 ‘붐바야’의 탄생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히며 노래의 운명이 바뀔 뻔 했던 아찔했던 순간을 방송 최초로 공개했다. 과연 박진영도 탄식하게 만들었던 ‘붐바야’의 숨겨진 이야기는 무엇일지 관심을 모은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블랙핑크 외 최근 두 번째 솔로앨범을 발표하고 타이틀곡 '여자여자해'로 사랑받고 있는 정용화도 출연한다. 정용화는 '파티피플'의 화제의 코너 '뺏고송'으로 블랙핑크의 히트곡 '불장난'을 어쿠스틱 버전으로 선보여 기대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블랙핑크와 정용화가 출연하는 SBS ‘파티피플’은 12일 토요일 밤 12시 15분 방송된다./jeewonjeong@osen.co.kr

    [사진] SBS


    • Copyrights ⓒ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