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순만 코레일 사장 사의… 작년 노조와 성과연봉제 갈등

    입력 : 2017.07.29 03:00

    홍순만 사장

    홍순만〈사진〉 코레일 사장이 28일 사의를 표명했다. 코레일 관계자는 "홍 사장이 새 정부의 인사 운용에 부담을 주지 않겠다며 자발적으로 사퇴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고 말했다. 국토교통부 공무원 출신인 홍 사장은 지난해 5월 코레일 사장으로 취임해 원래 임기는 2019년 5월까지였다. 홍 사장은 재임 기간 동안 성과연봉제 도입 문제로 노조와 극심한 갈등을 겪었다. 철도노조는 성과연봉제 도입에 반대하며 지난해 9월 말부터 12월 초까지 역대 최장 철도 파업을 벌였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