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려한 태권도의 매력에 빠져보자

    입력 : 2017.07.26 10:01

    안양 세계태권도한마당 29일부터 4일간 열려

    국기원이 매년 열고 있는 국제적인 태권도 축제인 세계태권도한마당이 29일부터 8월 1일까지 4일 동안 경기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다. 이 행사는 1992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으며, 올해는 역대 최다인 64개국에서 5732명이 참가해 기량을 펼친다. 세계태권도한마당은 올림픽 등 겨루기 중심인 각종 대회와 달리 품새, 태권체조, 격파 등 다양하고 화려한 기량을 선보이는 13개 종목, 68개 부문에서 실력을 겨루게 된다.
    특히 참가 선수들의 경연은 물론 관람객들을 위한 볼거리도 다양하게 펼쳐진다. 29일 오후 3시에 열리는 개회식에서는 장애인·비장애인 수련생이 이번 축제의 슬로건인 ‘태권도로 하나되는 세상’을 표현하는 퍼포먼스를 펼치는 등 태권도와 결합한 공연을 선보인다. 또 오후 7시에는 태권도의 전설들이 참여하는 ‘레전드 갈라쇼’가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인기 연예인들도 태권도한마당에 대거 참여해 무대를 꾸민다. 공연은 물론 여성 연예인들이 태권도를 배우며 성장하는 모습을 담은 예능 프로그램도 촬영한다. 또 축제 기간 동안에 태권도 수련생들의 기술을 체험할 수 있는 이벤트와 시범, 가상현실 체험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펼쳐질 예정이다. 이필운 안양시장은 “가족들과 함께 멋진 태권도 경연을 관람하고 태권도의 매력을 느껴볼 수 있는 행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안양=권상은 기자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