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2PM 우영 "이제 짐승돌 아냐..운동 안 한 지 꽤 됐다"

  • OSEN
    입력 2017.07.26 08:03


    [OSEN=이소담 기자] 그룹 2PM 우영의 솔로 커버 화보가 공개됐다.

    더스타 매거진 8월호 커버 화보를 통해 공개된 이번 우영의 화보는 레트로 컨셉트를 새롭게 해석했다. 우영은 사진마다 소년미와 남성미 등 다양한 느낌을 선보였다. 특히 촬영장에서는 특유의 밝은 모습으로 시종일관 유쾌한 분위기를 이끌었다. 

    화보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우영은 “일본에서 솔로 앨범을 발매했고 콘서트도 했다. 예상하지 못했는데 많은 사랑을 받아 감사했다”라며 “국내에서는 2PM의 입대 전 마지막 완전체 콘서트와 웹 예능 촬영, 개인적으로는 음악 작업만 하며 바쁘게 지냈다”라고 최근 근황에 대해 밝혔다.

    이어 수식어 ‘짐승돌’에 대해 “이제 나와 상관없는 얘기인 것 같다”라며 “운동 안 한 지 꽤 됐다”라고 웃으며 털어놓았다.

    꿈꾸는 연애에 대한 물음에는 “없다. 아주 현실적으로 만나고 싶다. 환상을 그리니 나만의 기준이 생겨 자꾸 판단하게 되더라. 있는 그대로 만나고 싶다”라고 답했다.

    2PM으로 데뷔한 지 어느덧 10년 차, 그룹 활동을 이끌어 온 원동력에 대해서는 “정말 많은데, 아주 큰 운이 닿았던 것 같다. 우리의 노력과 좋은 주변 사람들 덕에 운과 복이 함께 했다고 생각한다. 2PM은 복 받은 사람들”이라고 전했다.

    성공적인 일본 솔로 활동을 마무리한 2PM 우영의 솔로 커버 화보와 속마음을 담은 자세한 인터뷰, 현장 사진을 담은 사진은 더스타 8월호(7월25일 발매)에서 만나볼 수 있다. / besodam@osen.co.kr

    [사진] 더스타 제공.


    내가 본 뉴스 맨 위로

    내가 본 뉴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