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창욱 "남지현과 나이차? 오히려 내가 어리광 부려"

  • OSEN

    입력 : 2017.07.18 12:26


    [OSEN=김나희 기자] 배우 지창욱이 SBS 드라마 '수상한 파트너'에서 상대역 남지현과의 호흡에 대해 이야기했다.

    지창욱은 18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열린 '수상한 파트너' 지창욱 감사 식사자리에서 "나이 차이가 있음에도 제가 생각보다 어리광을 부렸다"라고 남지현과의 호흡에 대해 이야기했다.

    그는 이어 "더 많이 친해지고 싶었고 소통하고 싶었다. 그리도 지현양이 잘 받아줬기 때문에 나이차를 넘어서 호흡이 잘 맞을 수 있었더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끝으로 그는 "수위가 놓은 스킨십 장면도 생각보다 편하게 할 수 있게 분위기를 잘 만들었다"라고 덧붙여 훈훈함을 자아냈다. / nahee@osen.co.kr

    [사진] 글로리어스 엔터테인먼트 제공


    • Copyrights ⓒ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