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창욱 "첫 로코 '수트너', 의미있는 작품"

    입력 : 2017.07.18 12:31

    김경민 기자 kyungmin@sportschosun.com
    [스포츠조선 백지은 기자] 지창욱이 드라마 종영 소감을 밝혔다.
    18일 낮 12시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SBS 수목극 '수상한 파트너' 종영기념 지창욱의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지창욱은 "첫 로맨틱 코미디였고 군입대 전 마지막 작품이라 즐겁게 했다. 나에게는 의미있는 작품이다. 기분이 좋기도 하고 섭섭하고 아쉽기도 하다. 복합적인 감정이다"라고 밝혔다.
    지창욱은 최근 종영한 '수상한 파트너'에서 노지욱 역을 맡아 열연했다. 그는 첫 로맨틱 코미디물 도전에서 남지현과의 찰떡 케미로 큰 사랑을 받아냈다. 지창욱은 내달 14일 육군 현역 입대한다.
    silk781220@sportschosun.com
    •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