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 금호타이어 핫 서머 페스티벌 개최

  • OSEN

    입력 : 2017.07.17 13:19


    [OSEN=이선호 기자] “야구장에서 물놀이 하며 무더위 날려 버려요.”

    국내 최초로 야구장 물놀이 축제를 열었던 KIA타이거즈가 휴가철을 맞아 또 한번 어린이 물놀이장을 연다. 이번 행사는 KIA타이거즈를 후원하는 금호타이어와의 스폰서십을 강화하고, 팬들에게는 ‘야구(baseball)’와 ‘문화(culture)’를 결합한 새로운 콘텐츠를 제공하는 ‘베이스컬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KIA는 오는 25~27일 SK전을 시작으로 8월 12~13일 LG전까지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리는 10경기 동안 ‘2017금호타이어 핫 서머 페스티벌(Hot summer festival)’을 개최한다.(7월 25~27일 SK전, 8월 1~3일 kt전, 8~9일 넥센전, 12~13일 LG전)

    2014년부터 금호타이어의 후원으로 개최되는 ‘핫 서머 페스티벌’은 야구를 보며 물놀이를 할 수 있는 게 핵심이다.

    KIA와 금호타이어는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 좌측 외야 샌드파크에 미니 수영장과 물 미끄럼틀을 설치한다. 미니 수영장은 가로 12m 세로 6m 규모이며, 물 미끄럼틀은 높이 4m, 길이 8m 크기다.

    물놀이장은 경기 시작 1시간 전부터 끝날 때까지 운영되며, 어린이(유치원생~초등학생) 팬만 이용할 수 있다. 혼잡이 예상돼 ‘20명-20분-1회’ 방식으로 순환 이용할 수 있으며, 물놀이장 주변에는 탈의실과 진행요원(구조요원 자격증 소지)이 배치된다.

    이와 함께 25일~26일 SK전에선 중앙출입구 앞에서 기아자동차 스팅어와 스토닉이 전시되며, 금호타이어 전속 레이싱 모델과 함께 하는 포토타임 이벤트도 마련된다.

    더불어 핫 서머 페스티벌 기간 동안 챔피언석과 테이블석을 제외한 모든 일반 좌석에 대해 중고생 및 대학생에게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KIA타이거즈 마케팅팀 관계자는 “무더위 속에 야구장을 찾는 가족 단위 팬들이 야구장에서 시원한 물놀이를 할 수 있도록 금호타이어 핫 서머 페스티벌을 마련했다”면서 “야구와 물놀이를 동시에 즐기면서 무더위를 날려버릴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sunny@osen.co.kr


    • Copyrights ⓒ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