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00만원짜리 롤렉스 시계 차는 女아이돌은?

  • 박주영 인턴

    입력 : 2017.07.17 10:58 | 수정 : 2017.07.17 10:59

    /티파니 인스타그램,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걸그룹 소녀시대 티파니가 1800만원대의 시계를 착용한 모습이 포착됐다.

    1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티파니가 착용한 시계'라는 제목의 글과 함께 사진이 올라왔다. 사진에는 티파니가 쥬스를 들고 있었다. 이때 티파니의 팔에 있는 화려한 악세사리와 시계가 눈에 띄었다. 사진 속에서 티파니가 착용한 시계는 럭셔리 시계 브랜드 '롤렉스'가 지난 2015년 선보인 '오이스터 퍼페츄얼 레이디-데이저스트 28'시리즈에 해당됐다.

    글쓴이에 따르면 한 직구사이트에서 해당 제품의 가격이 1만 4555유로(한화 약 1882만원)로 판매됐다.

    /티파니 인스타그램, 루이비통 홈페이지 캡처


    티파니의 '명품사랑'은 핸드폰 케이스에서도 발견됐다. 최근 티파니는 핸드폰 보다 비싼 핸드폰 케이스를 사용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프랑스 명품 브랜드 루이비통이 선보인 이 케이스의 가격은 루이비통 공식 홈페이지에서 1250달러(한화 약 140만원)로 확인됐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티파니 돈 많아서 좋겠다", "부럽다. 티파니는 화려한게 어울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