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0년 역사 새문안교회 새 담임 이상학 목사

      입력 : 2017.07.07 03:06

      이상학 목사
      한국 장로교의 모(母)교회로 불리는 서울 새문안교회 새 담임목사로 이상학(53·사진) 목사가 결정됐다. 새문안교회는 지난 2일 공동의회를 열고 작년 말 은퇴한 이수영 목사의 후임으로 이상학 목사를 결정했다. 이 목사는 연세대 건축학과와 서울대 대학원 사회학과를 졸업하고 장신대에서 목회학·조직신학 석사, 미국 버클리 연합신학대학원에서 철학박사를 받았으며 지난 2012년부터 포항제일교회 담임목사를 맡아왔다. 이상학 목사는 9월 이후 새문안교회로 부임할 예정이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