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은하 남편 지상욱, 대표 후보 사퇴… "가족 건강 이상"

    입력 : 2017.06.20 17:23

    바른정당 대표에 도전장을 낸 지상욱 의원이 20일 후보직을 사퇴했다.
    지 의원은 이날 출입기자들에게 보낸 문자메시지를 통해 "가족의 건강에 이상이 생겨 곁을 지켜야 한다"며 "그동안 성원해주신 국민과 당원 여러분께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가족 건강 이상'을 놓고 그 배경이 관심이 쏠린다. 지상욱 의원은 2005년 톱스타 심은하와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2000년 연예계에서 은퇴한 심은하는 결혼 후 내조와 육아에 전념하고 있다.
    한편, 바른정당 당권경쟁은 이혜훈, 하태경, 정운천, 김영우 의원(기호순) 의 4파전으로 압축됐다. 바른정당은 이들 가운데 1명의 대표와 3명의 최고위원을 선출한다. <스포츠조선닷컴>
    •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